정치.경제 경찰청 사회 지역소식 교육/문화 의료/관광 사회복지 오피니언 건강.스포츠 생활정보
2024.06.19 (수요일)
 
전체보기
국회
경제
청와대
정치/의회
해외.입.출국
 
 
뉴스 홈 정치.경제 정치/의회 기사목록
 
朴-文 주말 `광화문대전'..팽팽한 세대결
선거전 반환점 속 수도권 유세전 최고조..수만명 시간차 운집
기사입력 2012-12-09 오전 5:55:00 | 최종수정 2012-12-09 오전 5:55:43   
 

 


朴 "野국민연대 추방해야할 구태정치" vs 文 "정권교체로 국민절망시대 끝낼것"

    (서울=연합뉴스)새누리당 박근혜,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대선을 11일 앞둔 8일 최대 승부처로 꼽히는 서울의 심장부에서 시간차 유세전을 펼치며 격돌했다.


   박 후보가 이날 오후 3시 광화문 광장에서 서울지역 합동유세를 한 데 이어 문 후보는 오후 6시 동일한 장소에서 유세에 나서며 일제히 서울 표심 공략에 나선 것이다.


   선거전 반환점에 해당하는 이날 두 후보의 광화문 유세가 선거전 `시즌1'의 막을 내리고 팽팽한 접전이 치러질 `시즌2'의 개막을 알리는 대회전이라는 점에서 양측의 세(勢)대결도 치열했다.


   같은 장소에서 잇달아 치러진 대규모 유세에 박 후보 지지자는 1만5천여명(이하 경찰 추산 기준), 문 후보 지지자는 1만1천여명이 몰렸다.

   이에 따라 행사를 전후해 양측의 충돌 우려도 제기됐으나 양측 유세전은 순조롭게 진행됐다.

   다만 박 후보는 범보수연합을 완성한 상태고, 문 후보 역시 안철수 전 후보와의 전폭 지지를 이끌어내며 범진보연합을 마무리했다는 점에서 양 진영 간 긴장감은 고조되고 있다.

   박ㆍ문 두 후보는 `최대 표밭' 중 한 곳인 서울의 경우 다른 지역에 비해 상대적으로 부동층 비율이 높다는 점에서 이날 `광화문 대전'을 시작으로 서울 표심 공략을 강화할 방침이다.

   두 후보는 이날 유세를 통해 상대 후보를 향해 거친 비판을 쏟아내는 동시에 차별화를 시도했다. 박 후보의 `민생정부론'과 문 후보의 `정권교체를 통한 새정치론'이 정면 충돌했다.

   박 후보는 민생정부론과 중산층 70% 재건 공약을 제시한 데 이어 "지금 야당을 보면 정책도, 이념도 다른 사람들이 오직 권력을 잡기 위해 손을 잡았다"며 "오직 박근혜만 떨어뜨리면 된다고 하나로 모였다"고 말했다.

   그는 문 후보를 중심으로 한 `국민연대'에 대해서도 "우리가 추방해야 할 구태정치"라고 비판하면서 "저는 오로지 국민 삶만 돌보고 민생에 모든 것을 바치는 민생대통령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문 후보는 이번 대선을 `민생을 살리는 국민연대와 민생을 파탄시킨 특권연대의 대결', `새정치와 낡은 정치의 대결' 등으로 규정하고 "정권교체로 국민절망시대를 끝내고 새정치로 새로운 시대를 열겠다"고 말했다.

   그는 "민주화 세력은 물론 합리적 보수까지 함께해 진보ㆍ보수 이념의 틀을 뛰어넘고 새정치와 민생만 생각할 것"이라며 "박 후보가 되면 정권연장ㆍ정권교대이고 제가 돼야 정권교체"라고 밝혔다.

   이에 앞서 시간차 `광화문 유세'를 둘러싼 양 진영의 신경전도 벌어졌다.

   새누리당이 당초 이날 유세를 서울시청 앞 광장에서 하려다 전날 광화문 광장으로 장소를 변경한 데 따른 것이다.

   민주당 박용진 대변인은 브리핑을 통해 "지난번 검찰개혁안 발표시간 가로채기에 이어 광화문 유세현장 가로채기로, 새누리당의 재뿌리기 심보"라며 행사 과정에서의 불상사 방지를 위한 새누리당의 협조를 요청했다.

   이에 대해 새누리당 박선규 대변인은 "장소 변경에 특별한 이유는 없다"며 "서울시청 앞 광장에서 오후 4시부터 다른 집회가 예정돼 있어 서로의 불편을 끼치지 않기 위해 장소를 옮긴 것"이라며 밝혔다.

수도권지역뉴스
 
 

ⓒ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스폰서 링크

 
인천 필라테스 지도자과정 모집  https://blog.naver.com/prismpilates/223106680335
2023년 6월, 7월 개강 (032.556.7676)
 
 
대학입시 합격 컨설팅  http://www.xn--zf0b26g02ag96adua26m11h.com/news/view.asp?idx=21645&msection=5&ssection=3&page=1
수시지원컨설팅, 면접특강 1588-5489
 
 
 
 
 
朴 "盧정부 양극화 가장 심해" 文 "MB정부 훨씬 심해"
박근혜-문재인 수도권서 유세 격돌
정치/의회 기사목록 보기
 
  정치.경제 주요기사
<부동산대책> 서승환 "시장정상..
밀실처리 논란 한일 군사협정 오..
새누리 "이달부터 무노동무임금 ..
인천시 관광인프라 총체적으로 ..
“청라에 BMW R&D 센터 건립된다..
IFEZ비즈니스센터·혁신성장 플..
“제25회 전국 경제자유구역 청..
여,야 설 민심 잡기 주력
 
 
인기뉴스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장 취임 2주년 인터뷰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
인천 미추홀구의회 이안호 8대의..
인천 중구, 홍인성 중구청장 취..
인천시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어..
이강호 남동구청장‘취임 3주년..
많이 본 포토뉴스
인천시,‘AI로 만드는 인천히..
송림 새마을금고 사)사랑나누..
유정복 인천시장·오세훈 서울..
유정복 시장, 새벽 버스 차고..
많이 본 기사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장 취임 2주년 인터뷰
[전세복기자]김정식 미추홀구청..
인천 미추홀구의회 이안호 8대의..
인천 중구, 홍인성 중구청장 취..
인천시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어..
이강호 남동구청장‘취임 3주년..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기사제보 독자투고
 
수도권지역뉴스 (http://수도권지역뉴스.com) 등록년월일.법인2012년1월27일`~개인2020년 5월18일 인천 아 01469. 발행 /경찰저널.2023년 3월15일.추가등록.고문 유필우(인천광역시 자문 특보) 발행.편집인.전세복.청소년보호책임자.전세복.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대표전화.1588-5489. 전화.032-873-1113. E-mail:mpnews@hanmail.net . fax 032-425-6045.주소/인천광역시 연수구 신송로161(송도하이츠604)호) ./ 편집국 주소. 인천광역시 남동구 백범로 338-1(간석동 119-9. 연세나오미의원 5층)
Copyright(c)2024 수도권지역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